입력 : 2013.11.04 16:26

한국인은 과거보다 훨씬 오래 삽니다. 이제 인생은 일흔이나 여든에 끝나지 않을 겁니다. 아흔 살은 우리가 인생과 작별하는 나이가 아니라 인생의 '마지막 10년'을 시작하는 나이에 가까워질 겁니다. 그때까지 정답고 넉넉하게 살다 품위 있게 떠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나와 내 가족이 얼마나 오래 살까?'를 알아보려면 독자 여러분의 출생연도와 성별을 입력하여 결과보기를 클릭한 후, ①같은 해 태어난 사람 중 몇 명이 살아있는지 ②그들은 어떤 병을 앓고 있는지 ③시간이 흐르면서 질병 판도가 어떻게 달라지는지 ④각자의 수명이 얼마나 되는지를 한눈에 보실 수 있습니다.

조선닷컴 |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1) 오래 사는 대신 오래 앓는다] 한 병원에 두 빈소… 삼베 두건 쓰고 난투극… 한국인, 생애 마지막 순간까지 분쟁으로 얼룩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1) 오래 사는 대신 오래 앓는다] 10년 새 壽命(수명) 3년 더 늘었지만… 그중에 2년은 질병 안고 사는 기간 김수혜
'마지막 10년' 절반을 앓다 떠난다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1) 오래 사는 대신 오래 앓는다] 대도시 대부분 환자 많지만 사망자 적어… 제주는 환자·사망자 모두 적어 '행복한 섬'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1) 오래 사는 대신 오래 앓는다] 5년 전 '좋은 죽음(Good Death)' 개념 만든 영국, 마지막 10년 삶의 質 세계 1위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생애 마지막 10년을 부유하게 지내려면? 김수혜 기자
젊을 때 광주서 '유지' 소리 들었던 80대, 아내와 사별한 뒤 특별취재팀
'마지막 10년' 빈곤, 젊은 세대로 갈수록 심해진다 특별취재팀
1920~39년생에게 하는 조언 "자식에게 재산 미리 물려주지 말라" 김수혜 기자·특별취재팀장
한국 노인들, 가진 것이 적을 수록 자녀와 덜 만난다 특별취재팀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2] 마지막 10년 의료비 폭탄이 '처량한 노후'를 부른다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2] 중환자실·호스피스·내 집… 한국인 생애 말기, 어디를 가든 '딜레마'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자식에게도 짐… 늘어난 '病魔(병마)의 굴레' 김수혜
[한국인의 마지막 10년] [2] 대만, 말기환자 집으로 의사 보내 돌봐… 13년 '善終(선종: 좋은 죽음) 프로젝트' 결실 김수혜
  •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