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력 : 2013.10.13 14:37 | 수정 : 2013.12.19 17:57
5대 가족 : 고손자의 시대 친구들끼리 점심을 먹는데, 김회장이 오늘 어머님 생신이라 뭘 좀 사 갖고 가야 한다며 먼저 좀 일어 나야 한다고 한다. 칠십 사오 세인 친구들은 부러움 반, 위로 반의 심정으로 물어 본다. “올해 어머님 연세가 어떻게 되셔?” “우리 어머니 올해 107세. 오래 사시는 거지. 요새 100세 넘는 분들 꽤 많이 계셔. 현재 우리나라 100세 이상 생존자가 3000명이 훨씬 넘고, 매년 새로 100세가 되는 사람 수가 계속 늘고 있데.” “건강하셔? 누워서 지내시는 건 아닌가? 치매 안 걸리시고?” ..
  •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